(주)안양광역신문사

5월 25일은 ‘안양시 청소년의 날’

2019-05-22 오후 7:06:03

안양시 첫 청소년의 날 맞아 다채로운 행사 마련

23회 청소년축제, 청소년의 날 선포식, 영화관람권 할인 등

안양지역 청소년들에게 있어 이달 25일은 잊을 수 없는 날이 될 것이다.

안양시는 매년 5월 넷째주 토요일을 안양시 청소년의 날로 지정하는 조례를 이달 초 공포했다. 청소년의 날 조례 제정은 전국에선 처음 있는 일로 원년인 올해 오는 25일이 그 첫 번째 날이다.

이날 평촌중앙공원을 무대로 제23회 청소년축제가 개최하는 가운데 안양시 청소년의 날선포식이 거행되고 장학금 전달식이 이어질 예정이다.

청소년의 날이 포함된 20일부터 26일까지 관내 극장가에서는 청소년대상 할인행사가 진행된다.

이 기간에 롯데시네마 5개관(안양점, 일번가점, 인덕원점, 평촌점, 산본피트인점)을 찾는 청소년은 청소년증 또는 학생증을 제시해 동반 1인까지 7천원에 영화를 관람할 수 있다.

9세가 청소년 연령 도달한 초등생들에게도 다양한 혜택이 주어진다. 1만원권 문화상품권, 지역연고 프로스포츠구단 경기관람 교환권, 안양시청소년재단 기념품 교환권 등을 지급받게 된다.

이들은 거주지 동행정복지센터에서 청소년증을 교부받는 과정에서 이와 같은 이용권을 전달받을 수 있다. 기간은 5월부터 12월까지다. 올해 1월 신청자부터 소급 적용된다.

현재 안양의 청소년(924) 인구는 104천여 명으로 전체인구의 18%를 차지하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이중 9세는 46백여명에 이른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청소년이야 말로 우리사회의 미래라며, 전국 첫 청소년의 날 제정을 계기로 사회저변에 청소년을 사랑하고 선도하는 문화가 정착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영화 기자

안양광역신문사(aknews0511@daum.net)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

홈으로

전체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