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09 07:05

  • 뉴스 > 정치/의회

안양 미래비전특별위원회 14일 출범

최대호 안양시장 민선8기 정책 기조 ‘시정운영·시민행복·균형도시’ 설정

기사입력 2022-06-17 19:3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최대호 안양시장의 민선8기 정책 기조를 설정하고 중단 없는 안양발전 청사진을 그릴 ‘안양 미래비전특별위원회’(이하 미래비전특위)가 14일 출범했다.
각계각층 지역전문가 23명으로 구성된 미래비전특위는 이날 오전 안양시청 상황실에서 1차 총회를 열고 본격적인 활동을 예고했다.
오는 7월 8일까지 운영될 미래비전특위는 ‘시정운영’, ‘시민행복’, ‘균형도시’ 등 3개 분과로 구성됐다.
새로운 시정슬로건과 시정방침을 설정하고, 선거 과정에서 시민에게 약속했던 공약을 체계화하며, 민선8기 시정의 안정적 출범을 지원하게 된다.
이를 위해 총 다섯 차례 총회 및 분화 별 토의를 개최할 계획이다. 특히 시민의 다양한 목소리와 의견수렴에 집중할 방침이다.
이날 첫 총회에서는 김의중 위원이 위원장에, 정희석 성결대 부총장이 부위원장에 각각 선출됐다. 또 시정운영분과장으로 김찬수 경기대 교수가 임명됐고, 시민행복분과장에는 박경진 한양대 교수가 추대됐으며, 소명식 전 새안양신협 이사장이 균형도시분과장을 맞게 됐다.
최대호 안양시장은“안양은 중단없는 발전과 동반성장을 위한 중요한 길목에 서있다. 위원회의 모든 분들이 최고의 역량과 지혜를 발휘해 주길 바란다”고 부탁했다.
 

김현미 기자 (aknews0511@daum.net)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